“지적장애인한테는 범죄 저지르기 쉬워요” 유인감금하고 서류까지 위조…

지적장애인을 유인·감금하고 피해자 명의로 서류를 위조해 받은 대출금까지 가로챈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경기 포천경찰서는 강도상해혐의로 일당 5명을 검거하고 이중 주범 A(46)씨 등 2명을 구속했다고 2일 밝혔고,

A씨 등은 지난해 10월 온라인 게임을 통해 지적장애인 C(32)씨에게 접근, 대전의 한 모텔로 유인한 뒤 C씨의 명의로 모바일 대부업체에서 300만원을 대출받아 이를 갈취한 혐의입니다

✅ 함께 보면 더 좋은글

사건 파일

📌 이들의 범행은 A씨가 신원을 속여 대출금을 받아챙기는 이른바 ‘작업대출’을 통해 돈을 나눠갖자며 지인 사이였던 4명에게 제안, 공모하면서 시작됐었습니다

피해자 물색을 담당했던 B(34)씨는 온라인 상에서 지적장애가 있는 C씨에게 접근해 ‘잃어버린 아들 같다, 엄마라고 부르라‘는 등 호감을 쌓으며 C씨를 모텔로 유인했고

이후 이들은 3~4일 동안 C씨와 모텔에서 함께 지내며 추가 대출을 받도록 강요했고, C씨가 이를 거부하자 인근 야산으로 끌고 가 손을 둔기로 내리쳐 전치 8주의 상해를 입히기도 했습니다

이후에도 범행은 끝나지 않았다.

이들은 C씨의 명의로 허위 재직증명서와 급여명세서 등 위조서류를 꾸며 서울의 한 저축은행에서 1300만원을 대출받아 이를 또 가로챘다.

  • 이 과정에서 C씨를 자신들의 주거지에 3~4일동안 감금
  • 대출에 필요한 신원 확인 등을 위해 위조된 정보들을 외우도록 강요

가로챈 1600만원 상당의 대출금은 일당 5명이 나눠가졌으며 생활비와 유흥비 등에 쓴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경찰은 지난해부터 1년 8개월 동안 수사를 벌였으나 주범 A씨가 7년간 가명을 사용해오는 등 자신의 인적사항을 철저히 숨기면서 검거에 어려움을 겪었다고 합니다

경찰 관계자는 “조사를 마무리하는대로 사건을 조만간 검찰에 넘길 예정이다”며 “앞으로도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를 대상으로 한 범죄 사범 검거에 수사력을 집중하겠다”라고 밝혔습니다

✅ 함께 보면 더 좋은글

👇 아래 페이스북 공유 눌러,

주변에 필요한 분께 공유해주세요

RELATED ARTICLES

“이런사람은 언젠가 피해를 입힐 수가 있습니다” 이것 꼭 확인하시고 조심하세요

살다보면 정말로 도움이 안되는 사람이라고 생각하게되는 인간관계를 느껴보신적 있으시죠? 말 그대로 그렇게 도움이 안되는 사람들은 의식적으로나 무의식적으로나 나에게 안좋은 기운을 끼치고 있는 가능성이 높다고합니다 오늘은 어떤 사람들이 그런 사람들에 해당되는건지, 웬만하면 거리를 두어야되는 사람들 유형에 대해...

42세 강동원이 아직까지 결혼하지 않은 이유

데뷔 19년차에도 영화 방송에 출연할 때마다 리즈를 갱신하는 비주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배우 강동원 넘사벽 피지컬과 외모로 해연 수지 효린 서연 등 수많은 여성 연예인들의 단골 이상형으로 꼽을 만큼 많은 인기를 누렸죠 이렇듯 배우로서 완벽한 비주얼과...

추가로,박수홍 씨의 개인 계좌에서 29억 원을 무단으로 인출한 것으로 조사됐다고…

방송인 박수홍의 출연료와 수익금 등을 가로챈 혐의를 받는 박수홍의 친형과 형수가 재판에 넘겨졌다. 서울서부지검 형사3부(부장 김창수)는 7일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횡령 혐의로 박수홍의 친형 박진홍(54)씨를 구속기소했다. 박씨의 형수 이모(51)씨도 불구속기소됐다. ✅ 함께 보면 더 좋은글 두 사람은 2011~2021년 연예기획사 운영하면서...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실시간 인기글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