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이것 때문에 병원 방문한 환자는 217만 8,713명” 이것 절대 사용하면 안되는 이유입니다

백선균이나 효모균이 손바닥이나 발바닥, 특히 발가락 사이에 침입해 생기는 전염성 피부병을 무좀이라고 합니다.

✅ 함께 보면 더 좋은글

무좀이란?

📌 무좀은 주변에 한두 명은 걸린 사람이 있을 정도로 흔한 병인데요.

흔하다는 이유로 방치되는 경우도 많습니다.

최근 대한피부과학회의 발표에 따르면 지난해 무좀으로 의료기관을 찾은 환자는 217만 8,713명입니다.

[sc name=”half”]하지만 이는 빙산의 일각. 무좀 증상이 있을 때 즉시 병원을 찾는 사람은 18.8%에 불과하기 때문입니다.[sc name=”half2″]

병원을 가지 않는 사람이 4배 이상 많은 상황. 병원에 가지 않는 이들 중 49.9%는 진료 없이 약국에서 약을 구매했습니다. 16.7%는 치료를 위하 아무런 조치도 취하지 않았다고 답했습니다.

민간요법으로 치료를 하거나(7.4%), 온라인 및 SNS에서 치료법을 검색하는(7.3%) 등의 방법을 동원하는 이들도 있었습니다.

무좀으로 생긴 물집을 터뜨리거나, 알코올(소주 등)에 발을 담그는 민간요법들이 활용되고 있는데요.

민간요법의 위험성

📌 다양한 민간요법 중에서 가장 대표적인 것은 식초나 빙초산에 발 담그기입니다.

식초 등을 사용하면 표피층이 벗겨져 증상이 완화된 것 같은 효과를 냅니다. 하지만 이는 화학적 화상 증상일 수 있습니다.

물집을 터뜨리는 것은 세균 감염의 위험을 높일 수 있으며, 알코올로는 소독 효과를 기대하기 어렵습니다.

치료의 방법이 될 수 없음에도 민간요법을 찾는 이들이 이어지는 것은 약물치료에 대한 부담 때문일 텐데요.

과거 무좀치료제는 광과민증, 간 손상과 같은 치명적인 부작용을 일으켰습니다.

하지만 현재 사용되는 약들은 부작용이 적은 것으로 대체된 상태. 무좀 증상이 나타나면 다른 방법을 찾지 말고 피부과를 방문하시는것이 좋다고합니다

✅ 함께 보면 더 좋은글

👇 좋아요와 공유 눌러,

주변에 꼭 공유해주세요

RELATED ARTICLES

“손흥민 선수의 상상도 못한 답변…” 대한민국 국민이라는게 너무 자랑스럽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파울루 벤투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과 주장인 손흥민 선수에게 전화를 걸어 대한민국의 2022 카타르 월드컵 16강 진출을 축하하며 격려했다. 대통령실은 3일 윤 대통령이 벤투 감독, 손흥민과 전화 통화를 했다고 밝혔다. 👇 함께 보면 더...

“기뻐하는 표정없이 이것만 소리지르고 있었다고…” 벤투 감독이 소리친 이유

정규시간을 넘긴 91분, 동점 상황을 뒤엎는 극적인 역전골이 나와 모두가 흥분했을 때도 대한민국의 사령탑 파울루 벤투 감독은 냉정함을 잊지 않았다. 👇 함께 보면 더 좋은 글 👉 “골넣고 좋아하고있는데 갑자기 웬 반칙을..?” 황희찬 선수의 어이없는 상황 👉...

“골넣고 좋아하고있는데 갑자기 웬 반칙을..?” 황희찬 선수의 어이없는 상황

황희찬이 카타르 월드컵 조별 예선 마지막 3차전에서 결승골을 터뜨린 뒤 옐로 카드를 받았다. 오늘은 그 이유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 함께 보면 더 좋은 글 👉 종료 1분전 이강인 선수의 “이 행동”에 축구팬들의 극찬이 쏟아진 이유 👉 “한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실시간 인기글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