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이현이 산후우울증으로 힘들어하자, 인교진이 보여준 반응

출산한 많은 여성들이 경험하는 산후 우울증. 배우 소이현도 피해갈 수 없었다.

✅ 함께 보면 더 좋은글

2일 MBC ‘물 건너온 아빠들’에서 ‘산후 우울증을 대하는 자세’라는 주제에 인교진은 “산후 우울증이라는 게 굉장히 무서운 거더라”라며 운을 뗐다.

이에 소이현은 “저 임신했을 때 27kg 쪘었다. 신랑(인교진)보다 훨씬 더 쪘다. 출산했다고 해서 갑자기 예전으로 싹 돌아갈 순 없지 않나. 출산해도 배는 그대로 있고 살도 그래도 있는 거다”라고 밝혔다.

이어 “저는 아기 낳으면 다 (살이) 빠지는 줄 알았다”라고 말한 소이현.

그는 “호르몬 때문인지 뭔지 약간 아기는 너무 예쁜데 거울을 보고 있으면 내 모습이 너무 이상하고 남편은 나가서 일하니까 너무 멋진 거다.

(반면) 나는 집에서 남편 트레이닝복 입고 맨날 아기 보고 있으니까 눈물 막 계속 나고 (그랬다)”며 당시의 솔직한 심정을 털어놨다.

그래도 버틸 수 있던 이유는 남편 인교진의 지지가 있었기 때문이라고.

📌 소이현은 “그럴 때 신랑이 계속 예쁘다고 해주고 얼굴에 분명히 침 자국 있는 거 같은데도 ‘그래도 괜찮아’ 이런 말들을 해주더라”며 인교진에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 함께 보면 더 좋은글

👇 좋아요와 공유 눌러,

주변에 꼭 공유해주세요

RELATED ARTICLES

“손흥민 선수의 상상도 못한 답변…” 대한민국 국민이라는게 너무 자랑스럽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파울루 벤투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과 주장인 손흥민 선수에게 전화를 걸어 대한민국의 2022 카타르 월드컵 16강 진출을 축하하며 격려했다. 대통령실은 3일 윤 대통령이 벤투 감독, 손흥민과 전화 통화를 했다고 밝혔다. 👇 함께 보면 더...

“기뻐하는 표정없이 이것만 소리지르고 있었다고…” 벤투 감독이 소리친 이유

정규시간을 넘긴 91분, 동점 상황을 뒤엎는 극적인 역전골이 나와 모두가 흥분했을 때도 대한민국의 사령탑 파울루 벤투 감독은 냉정함을 잊지 않았다. 👇 함께 보면 더 좋은 글 👉 “골넣고 좋아하고있는데 갑자기 웬 반칙을..?” 황희찬 선수의 어이없는 상황 👉...

“골넣고 좋아하고있는데 갑자기 웬 반칙을..?” 황희찬 선수의 어이없는 상황

황희찬이 카타르 월드컵 조별 예선 마지막 3차전에서 결승골을 터뜨린 뒤 옐로 카드를 받았다. 오늘은 그 이유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 함께 보면 더 좋은 글 👉 종료 1분전 이강인 선수의 “이 행동”에 축구팬들의 극찬이 쏟아진 이유 👉 “한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실시간 인기글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