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대 여성 참사 8일만에 SPC 계열사의 또 다른 공장’에서 남성 근로자의 사고가 발생했다..

SPC 계열사의 또 다른 공장에서 남성 근로자의 손가락이 절단당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 함께 보면 더 좋은글

23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10분께 경기 성남 중원구 샤니 제빵공장에서 40대 근로자 A씨가 빵 검수 과정에서 컨베이어벨트에 손가락이 껴 절단됐다.

A씨는 컨버에이어벨트로 올라가는 빵 제품 중 불량품이 발견되자 이를 빼내려다 기계에 손가락이 끼인 것으로 확인됐다.

A씨는 서울 송파구의 한 병원으로 이송돼 수술을 받고 있다.

[sc name=”half”] 사고 당시 A씨는 혼자 일하고 있던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현재 작업장과 작업자 안전 수칙 준수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sc name=”half2″]

이번 사고는 지난 15일 같은 계열사 제빵공장에서 20대 여성 근로자가 소스 배합기에 끼어 사망한 사고가 일어난 지 8일만에 안전사고가 또 발생한 것이다.

👉 사고당한 20대 여성 사건의 전말[click]

 

이후 허영인 SPC그룹 회장은 지난 21일 끼임 사망사고에 대해 “책임을 통감한다”며 사과한 바 있다.

✅ 함께 보면 더 좋은글

👇 좋아요와 공유 눌러,

주변에 꼭 공유해주세요

You cannot copy content of this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