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건 발생 전 보육원 관계자에게 “성인이 됐고, 홀로서기를 해야 하는데 두렵다”라고 말했다고..

보육원을 나온 뒤 자립에 대한 부담감을 이기지 못하고 극단적 선택을 한 새내기 대학생이 마지막 길 친부모와 재회하게 됐다.

👇 함께 보면 더 좋은 글

👉 “호박은 먹는 방법을 알고 먹어야 그 효과를 발휘합니다” 섭취 방법 확인하시고 건강도 챙기세요

👉 “아침에 이것 먹으면 하루 종일 간식을 덜 찾게 된다는 연구 결과” 간단하지만 가장 좋은 건강한 다이어트 방법

어떤 사연인가요?

지난 21일 광산구 한 대학교 건물 뒤편 화단에서 숨진 채 발견된 새내기 대학생 A군(18)의 장례절차가 이날 마무리됐다.

앞서 북구 측은 A군의 장례 절차를 지원하기로 했지만, 어렵게 연락이 닿은 A군의 가족이 ‘장례를 원하지 않는다’는 입장을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A군이 머물던 보호시설 관계자들은 그를 영락공원 납골당에 안치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북구 담당자들의 연락을 받은 A군의 친부모가 그의 마지막 길인 화장식과 천주교식 미사 등에 참석하기로 입장을 전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A군의 사연

어린 시절 가정불화로 시설에 맡겨진 A군은 3~4곳의 보호시설을 전전하며 자라오다가 고등학교 진학 후인 2020년부터 북구의 한 보육시설에서 생활해온 것으로 전해졌다.

보호아동은 원칙적으로 18세가 되면 시설을 퇴소해야 하지만, 지난달부터 시행된 아동복지법 개정안에 따르면 본인의 의사에 따라 최대 24세까지 보호 기간을 연장할 수 있다.

18세가 된 A군 역시 “만 24세까지 기존 시설에 계속 머무르겠다”고 신청해 보육원 생활을 이어왔다.

그러나 A군은 지난 21일 자신이 다니던 대학교에서 숨진 상태로 발견됐다.

경찰이 확보한 교내 CCTV 영상에는 A군이 지난 18일 오후 4시쯤 스스로 건물 옥상에 올라가 극단적인 선택을 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A군은 사건 발생 전 보육원 관계자에게 “성인이 됐고, 홀로서기를 해야 하는데 두렵다”라고 말한 것으로 조사됐다.

또 A군의 방에서는 마시지 않은 음독물과 소주, “아직 읽지 못한 책이 많는데”라는 글이 적힌 쪽지가 남아 있었다.

경찰은 A군이 자립에 대한 부담을 이기지 못하고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수사를 종결했다.

👇 함께 보면 더 좋은 글

RELATED ARTICLES

“손흥민 선수의 상상도 못한 답변…” 대한민국 국민이라는게 너무 자랑스럽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파울루 벤투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과 주장인 손흥민 선수에게 전화를 걸어 대한민국의 2022 카타르 월드컵 16강 진출을 축하하며 격려했다. 대통령실은 3일 윤 대통령이 벤투 감독, 손흥민과 전화 통화를 했다고 밝혔다. 👇 함께 보면 더...

“기뻐하는 표정없이 이것만 소리지르고 있었다고…” 벤투 감독이 소리친 이유

정규시간을 넘긴 91분, 동점 상황을 뒤엎는 극적인 역전골이 나와 모두가 흥분했을 때도 대한민국의 사령탑 파울루 벤투 감독은 냉정함을 잊지 않았다. 👇 함께 보면 더 좋은 글 👉 “골넣고 좋아하고있는데 갑자기 웬 반칙을..?” 황희찬 선수의 어이없는 상황 👉...

“골넣고 좋아하고있는데 갑자기 웬 반칙을..?” 황희찬 선수의 어이없는 상황

황희찬이 카타르 월드컵 조별 예선 마지막 3차전에서 결승골을 터뜨린 뒤 옐로 카드를 받았다. 오늘은 그 이유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 함께 보면 더 좋은 글 👉 종료 1분전 이강인 선수의 “이 행동”에 축구팬들의 극찬이 쏟아진 이유 👉 “한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실시간 인기글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