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무게 288g”국내에서 가장 작은 미숙아로 태어난 아기… 1년뒤의 모습은?

지난해 4월 4일 세상에 나온 건우는 임신 24주 6일만에 태어난 이른둥이로 당시 키 23.5cm, 체중은 288g에 불과했다.

📌 이는 전 세계에서 32번째로 가장 작은 아기로 등재될 만큼 작은 크기였다.

국내에서는 건우가 가장 작은 미숙아로 등록됐다.

👇 함께 보면 더 좋은 글

👉 운전하다가 본 한 초등학생의 행동에 영상 제보를 할 수 밖에 없었던 이유

👉 “아침에 이것 먹으면 하루 종일 간식을 덜 찾게 된다는 연구 결과” 간단하지만 가장 좋은 건강한 다이어트 방법

아기천사 건우의 이야기

건우는 태어난 직후 스스로 숨을 쉴 수 조차 없어 1%도 안 되는 생존 확률에 도전해야만 했다.

건우의 엄마는 사투를 벌이고 있는 건우에게 모유를 전달하기 위해 경남 함안에서 병원으로 오는 차안에서 모유 유축을 하며 다섯 달 동안 왕복 700km 이상 최대 10시간이 걸리는 거리를 오갔다.

서울아산병원 어린이병원 신생아팀(김기수·김애란·이병섭·정의석 교수)도 밤낮으로 건우 곁을 지키며 돌봤다.

건우는 그렇게 주변 모든 사람의 도움으로 심장이 멎는 절체절명의 순간까지도 버텨내며 153일간의 신생아 집중치료를 마치고 지난해 9월 가족의 품으로 안겼다.

무사히 가족 품에 들어와 사랑을 받아온 건우가 최근 ‘첫돌’을 맞이하고 건강하게 성장하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져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만들었다.

지난 8일 채널A에는 건강해진 건우의 근황이 소개됐다. 현재 건우의 몸무게는 약 6kg으로 스스로 소파에 올라올 정도로 늠름해졌다.

첫 돌까지 무사히 마친 건우의 엄마는 취재진과의 인터뷰에서 “의료진들이 너무 고맙고…벅찬 느낌”이라며 “‘이런 행복이 나한테 오다니’ 이런 생각이 든다”고 다시 한번 감사를 표했다.

[출처 : 채널 A 뉴스]

👇 함께 보면 더 좋은 글

RELATED ARTICLES

“손흥민 선수의 상상도 못한 답변…” 대한민국 국민이라는게 너무 자랑스럽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파울루 벤투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과 주장인 손흥민 선수에게 전화를 걸어 대한민국의 2022 카타르 월드컵 16강 진출을 축하하며 격려했다. 대통령실은 3일 윤 대통령이 벤투 감독, 손흥민과 전화 통화를 했다고 밝혔다. 👇 함께 보면 더...

“기뻐하는 표정없이 이것만 소리지르고 있었다고…” 벤투 감독이 소리친 이유

정규시간을 넘긴 91분, 동점 상황을 뒤엎는 극적인 역전골이 나와 모두가 흥분했을 때도 대한민국의 사령탑 파울루 벤투 감독은 냉정함을 잊지 않았다. 👇 함께 보면 더 좋은 글 👉 “골넣고 좋아하고있는데 갑자기 웬 반칙을..?” 황희찬 선수의 어이없는 상황 👉...

“골넣고 좋아하고있는데 갑자기 웬 반칙을..?” 황희찬 선수의 어이없는 상황

황희찬이 카타르 월드컵 조별 예선 마지막 3차전에서 결승골을 터뜨린 뒤 옐로 카드를 받았다. 오늘은 그 이유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 함께 보면 더 좋은 글 👉 종료 1분전 이강인 선수의 “이 행동”에 축구팬들의 극찬이 쏟아진 이유 👉 “한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실시간 인기글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