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아이는 어떻게 됐을까?” 맹인의 육아일기 방송 16년 뒤의 이야기

SBS ‘순간포착 세상에 이런 일이’에서는 16년 만에 방송에 다시 등장한 한 부자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제작진은 한 통의 전화를 받았다. 자신이 16년 전에 방송에 출연을 했었다는 것. 

👇 함께 보면 더 좋은 글

👉 한 자영업자가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살만한 세상”이라며 손님에게 감동한 사연

👉 “최근 한 달 감염증 환자가 2배 넘게 급증” 노로바이러스 예방 방법 및 증상 대처법

언제 출연했었길래…

📌 제보자는 16년 전 시각장애인 아버지가 혼자 돌보았던 갓난아기 김대건 군이었다.

지난 방송에서 이들 부자는 아버지가 시각장애자임에도 불구하고 혼자서 아이를 돌보는 모습으로 감동을 자아냈다. 

특히 김대건 군은 아빠를 닮아 생후 3개월에 선천성 백내장을 앓아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대건의 아버지는 자신도 장애가 있음에도 아이가 태어난 지 6개월 만에 집을 나간 엄마를 대신해 젖동냥을 하며 아이를 키웠다. 

16년이 지나 제작진이 찾은 곳에는 청년으로 잘 자란 김대건 군이 있었다.

또한 아기를 혼자 키우던 아버지는 여전히 아들을 사랑하는 모습으로 아이 곁에 함께 했다. 

이에 김대건군의 아버지는 “내가 혼자 키웠나 하는 걸 믿기 힘들 정도로 아이가 잘 자랐다”라며 아들의 상장을 꺼내 자랑했다. 

이어 그는 “초등학교 때 학교서 전화가 왔다. 아이 눈이 이상해서 병원을 가봐야 한다고 하더라. 그런데 삽입한 인공수정체가 떨어졌다고”라며 속상했던 과거를 떠올렸다. 

현재 대건이의 모습

16년 전 방송 이후 후원을 받아 인공수정체 삽입 수술을 했던 김대건.

하지만 수술을 한 것이 문제가 생겼고 그 이후 총 6차례의 수술을 했고 현재는 한쪽 눈은 완전히 실명을 했다고 밝혔다. 

일반 고등학교에 진학했던 대건이는 시력 문제로 현재는 맹인학교에 다니고 있다고 말했다. 그리고 제작진은 대건 군에게 16년 전 방송을 보여줬다. 

대건 군은 어떤 어려움도 마다하지 않고 사랑으로 자신을 돌본 아버지의 모습에 눈물을 터뜨렸다.

방송 속 아버지는 “누가 내 눈을 고쳐줘서 우리 아들 얼굴을 보고 싶다”라고 진심을 전해 아들을 더욱 가슴 아프게 만들었다.

하지만 이런 아들의 모습을 볼 수 없는 아버지는 “울고 있냐. 다 커서 왜 우냐”라고 아들을 토닥였다. 

방송이 끝나자 대건 군은 “아빠 때문에 행복했던 것 같다. 상상도 못 했다. 아빠가 해주신 게 너무 고맙고 감동스럽다”라고 진심을 전했다. 

그리고 김대건 군은 아버지를 위한 요리를 준비했다. 아들이 처음 해준 요리에 아버지는 “맛있다. 참 맛있다. 이런 날도 다 있다”라며 감격스러워했다. 

김대건 군은 “지금까지 아빠가 잘 키워주셨으니 성인이 된 내가 이제는 잘 돌봐드려야겠다는 생각이 든다”라며 아버지 사랑에 보답하고픈 마음을 고백했다.

이후 대건 군은 아버지와 함께 바다를 찾았다. 바다가 보고 싶다는 아버지를 위해 직접 나섰던 것. 

대건 군은 “아빠가 어렸을 때부터 도움을 받았으면 도움을 줄 수 있는 사람이 되어야 된다고 했다. 나보다 힘든 사람을 돌보고 싶다”라며 앞으로의 꿈을 밝혔다.
출처 : SBS연예뉴스

👉 원본영상 보러가기[click]

👇 함께 보면 더 좋은 글

RELATED ARTICLES

“내 성격이 원래 이런게 아니구나…” 발 모양을 통해 내 진짜 성격을 알 수 있습니다!

아래 내용이 여러분에게도 정확하게 맞나요? 양말을 벗고 한번 확인해보세요! 일반적인 발 모양 이렇게 기울어진 발 모양이 가장 일반적인 유형의 발에 해당합니다. 발이 이런 모양이면 균형 잡힌 사람에 해당합니다. 성격은 적극적이고 사교적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런 사람은...

“치매에 직접적인 관련이 있다고…” 이것 알고보니 절대 먹으면 안되는 아침 식사였습니다!

오늘 내용 꼭 확인하시고 좋은 습관들이시면 분명 치매 관련된 뇌 질병 예방에 큰 도움이 되실겁니다 첫번째 먹지 말아야할 음식 📌 바로 씹지 않는 음식입니다 아침으로 먹으면 안좋은 두번째 음식 📌 네 바로 설탕과 정제된 탄수화물입니다. 대표적인 예시로는 밀가루로...

“신축이라 들어갔더니 강제 워터파크..” 물난리로 고통받는 이 아파트의 정체에 난리났다!

먼저 충격적인 영상을 보여드리겠습니다 도대체 어느 아파트인가요? 대방건설이 지난해 10월 완공해 입주를 시작한지 4개월도 안된 검단신도시 원당동 ‘디에트르 리버파크’가 최근 불어닥친 한파에 일부 가구와 1층 공동현관문이 물바다가 되면서 부실시공 논란이 불거지고 있다. 27일 디에트르 리버파크 입주민에 따르면...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실시간 인기글

실시간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