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설에 고립된 여행객들에게” 파티를 열어준 집주인의 깜짝놀란 정체

미국 전역을 얼게 한 겨울 폭풍에 한국 관광객들이 고립되자 도움의 손길을 건넨 미국인 부부 사연이 공개됐다.

👇 함께 보면 더 좋은 글

👉 한 자영업자가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살만한 세상”이라며 손님에게 감동한 사연

👉 “그 아이는 어떻게 됐을까?” 맹인의 육아일기 방송 16년 뒤의 이야기

평소 한식 애호가로 알려진 부부는, 눈 쌓인 도로에 갇힌 한국인들에게 집을 내어주고 함께 성탄 파티를 즐긴 것으로 전해졌다.

이 따뜻한 일화의 주인공은 미국 뉴욕주 버펄로에 거주하는 알렉산더 캠파냐와 안드레아 캠파냐 부부다.

이들이 사는 지역은 성탄절 직전 불어 닥친 겨울 폭풍 ‘폭탄 사이클론’으로 최대 110㎝의 눈이 쌓였고 다수의 사망자가 발생하기도 했다.

때문에 부부는 며칠간 외출하지 못할 것을 대비해 냉장고를 가득 채워둔 것은 물론, 집안 난방 설비를 점검하는 등 만반의 준비를 했다고 한다.

그렇게 성탄 주말을 기다리던 지난 23일. 누군가 캠파냐 부부네 현관문을 ‘똑똑’ 두드렸다. 눈 쌓인 도로에 발이 묶여버린 한국인 관광객들이었다.

승합차를 타고 워싱턴에서 출발해 나이아가라 폭포로 향하던 중 차가 도랑에 빠져버렸고, 제설 삽을 빌리기 위해 인근에 있던 캠파냐 부부 집을 찾은 것이었다.

부부는 삽을 빌려주는 대신 다른 선택을 했다. 집안에 들어와 몸을 녹이고, 남은 시간을 따뜻하게 보내라고 제안한 것이다.

버펄로의 악명높은 눈 폭풍에 대해 잘 알던 현지 주민이자 치과의사인 캄파냐는 이들을 자신의 집으로 초대했고 최씨 일행이 주말 동안 머물 수 있도록 침실 3개를 내줬다.

우연히 찾아온 손님들을 상대로 ‘여관주인’을 자처한 셈이었다. 그렇게 캠파냐 부부 집에 모인 한국인은 10명. 평택에서 신혼여행 온 최요셉(27)씨 부부를 비롯해,

한국에 있는 부모님을 초대한 유학생, 서울에 사는 20대 친구 두 명 등이었다.

운명 같은 만남에 캠파냐 부부의 집은 북적였다. 한데 모인 이들은 닭볶음탕과 제육볶음 등 한식을 만들어 먹기도 했는데, 놀랍게도 집에는 모든 재료가 준비돼 있었다.

캠파냐 부부가 평소 한식을 즐겨 전기밥솥 같은 가전제품부터 김치, 고추장, 간장, 참기름, 맛술 등 식재료를 마련해둔 덕분이었다.

여기에 딸을 유학시킨 한국인 어머니가 손맛을 뽐냈다.

모두가 한 편의 영화 같은 크리스마스이브를 보내고, 25일 한국 관광객들을 태우러 온 차량이 도착하며 즐거웠던 파티는 끝나게 됐다.

최씨는 “우리가 캠파냐 부부의 집을 찾은 것은 운명 같은 일이었다”며 “그들은 내가 만나본 사람 중 가장 친절했다”고 말했다.

캠파냐 부부도 “매우 즐거운 시간이었고 독특한 축복이었다. 결코 잊지 못할 것”이라며 “덕분에 한국 방문 계획도 생각하고 있다”고 했다.

👉 캠파냐 부부 sns보러가기[click]

👇 함께 보면 더 좋은 글

RELATED ARTICLES

“내 성격이 원래 이런게 아니구나…” 발 모양을 통해 내 진짜 성격을 알 수 있습니다!

아래 내용이 여러분에게도 정확하게 맞나요? 양말을 벗고 한번 확인해보세요! 일반적인 발 모양 이렇게 기울어진 발 모양이 가장 일반적인 유형의 발에 해당합니다. 발이 이런 모양이면 균형 잡힌 사람에 해당합니다. 성격은 적극적이고 사교적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런 사람은...

“치매에 직접적인 관련이 있다고…” 이것 알고보니 절대 먹으면 안되는 아침 식사였습니다!

오늘 내용 꼭 확인하시고 좋은 습관들이시면 분명 치매 관련된 뇌 질병 예방에 큰 도움이 되실겁니다 첫번째 먹지 말아야할 음식 📌 바로 씹지 않는 음식입니다 아침으로 먹으면 안좋은 두번째 음식 📌 네 바로 설탕과 정제된 탄수화물입니다. 대표적인 예시로는 밀가루로...

“신축이라 들어갔더니 강제 워터파크..” 물난리로 고통받는 이 아파트의 정체에 난리났다!

먼저 충격적인 영상을 보여드리겠습니다 도대체 어느 아파트인가요? 대방건설이 지난해 10월 완공해 입주를 시작한지 4개월도 안된 검단신도시 원당동 ‘디에트르 리버파크’가 최근 불어닥친 한파에 일부 가구와 1층 공동현관문이 물바다가 되면서 부실시공 논란이 불거지고 있다. 27일 디에트르 리버파크 입주민에 따르면...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실시간 인기글

실시간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