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관 취식가능이지만 설마 이걸 먹을 줄이야..” 관람객에게는 3시간의 지옥이 되었습니다

영화관에서 취식 가능한것은 다들 알고계실 거라 생각합니다.

하지만 상식적인 선에서 취식이 가능할거로 생각을 하고 있고, 대부분 팝콘이나 매점에서 파는 오징어 구이 정도가 마지노선이라고 생각했죠

근데 최근 개봉한 아바타2 영화를 보면서 이것을 먹어 온라인에 글을 올려 엄청나게 화제가 된 사건이 있습니다 오늘은 그 사건에 대해 어떤 음식을 먹었길래 이렇게 화제가 되었는지 한번 확인해보겠습니다

👇 함께 보면 더 좋은 글

👉 한 자영업자가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살만한 세상”이라며 손님에게 감동한 사연

👉 “그 아이는 어떻게 됐을까?” 맹인의 육아일기 방송 16년 뒤의 이야기

어떤 음식이길래..?

이곳에 ‘회’를 가져와 초장을 찍어먹는 남성을 목격했다는 사연이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왔다. 네티즌 사이에서는 ‘상영관 내 회 취식’이 적절한지를 두고 토론까지 벌어졌다.

논쟁이 시작된 건 지난 24일 영화 커뮤니티 익스트림무비에 “코엑스 돌비시네마에서 최악의 관크를 경험했다”는 제목으로 올라온 글 때문이다.

‘관크’는 관객과 크리티컬(critical)의 합성어로, 한 관객이 비매너 행위로 다른 관객의 몰입을 방해하는 것을 의미한다.

온라인 커뮤니티에 직접 작성한 글

작성자 A씨는 이날 새벽 2시 35분쯤 강남 코엑스 돌비시네마에서 최근 개봉한 영화 ‘아바타:물의 길’을 관람했다.

참고로 이 영화관은 고급 음향시스템과 4K 화질을 지원하는 특별관으로, 주말 기준 가격은 평일 대비 9000원가량 더 비싸다.

A씨는 또 “소음도 있어서 여러모로 더 화가 났다. 속상해서 관계자에게 따졌더니 하필 그 시간에 위쪽 전시장 공사를 해서 그렇다더라 일진도 사납다”고 했다.

이 남성은 다른 관객들의 시선에도 아랑곳 않고 외부 음식물 섭취를 멈추지 않았다고 한다.

네티즌들의 반응

해당 사연은 다른 커뮤니티에도 공유됐다. 네티즌들은 “아바타가 3D 수족관이라 하니까 회를 먹은 것 같다” “비싼 돈 주고 영화관을 방문한 건데 환불받아야 한다”

“영화관이 자체적으로 일부 음식을 제한하는 규정을 둬야 한다” 등의 의견을 냈다. 그러나 일각에선 “요즘 영화관도 자체적으로 잡채밥을 파는 데 방해만 안 되면 뭘 먹든 괜찮지 않나”

“회와 초장은 냄새가 심하지 않은데 지나치게 예민하다” “오히려 영화관에서 파는 오징어 냄새가 더 역하다” 등의 반응도 있었다.

현재 영화관 취식에 관한 규정

과거에는 영화관 내 외부음식 반입이 불가능했다. 공정거래위원회는 2008년 이런 제한을 불합리한 규제로 판단해 시정 조치를 내리면서 영화관에 외부 음식물을 반입할 수 있게 됐다.

다만 반입되는 음식이 다양해지다 보니 강한 냄새나 음식을 섭취하는 소음 때문에 관객들 사이에선 종종 불만이 나오는 상황이다.

컴플레인시 영화관에서의 대응은?

이 영화관 관계자는 뉴스1에 “해당 내용이 고객 불편사항에 접수된 건 맞다”며 “외부 음식물 제한이 따로 없고 일일이 짐을 확인하기 어렵다 보니 이런 상황이 종종 있다.

현장에서 관람객의 불편사항이 접수되면 즉시 들어가서 제재 조치를 취한다”고 전했다.

👇 함께 보면 더 좋은 글

RELATED ARTICLES

“내 성격이 원래 이런게 아니구나…” 발 모양을 통해 내 진짜 성격을 알 수 있습니다!

아래 내용이 여러분에게도 정확하게 맞나요? 양말을 벗고 한번 확인해보세요! 일반적인 발 모양 이렇게 기울어진 발 모양이 가장 일반적인 유형의 발에 해당합니다. 발이 이런 모양이면 균형 잡힌 사람에 해당합니다. 성격은 적극적이고 사교적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런 사람은...

“치매에 직접적인 관련이 있다고…” 이것 알고보니 절대 먹으면 안되는 아침 식사였습니다!

오늘 내용 꼭 확인하시고 좋은 습관들이시면 분명 치매 관련된 뇌 질병 예방에 큰 도움이 되실겁니다 첫번째 먹지 말아야할 음식 📌 바로 씹지 않는 음식입니다 아침으로 먹으면 안좋은 두번째 음식 📌 네 바로 설탕과 정제된 탄수화물입니다. 대표적인 예시로는 밀가루로...

“신축이라 들어갔더니 강제 워터파크..” 물난리로 고통받는 이 아파트의 정체에 난리났다!

먼저 충격적인 영상을 보여드리겠습니다 도대체 어느 아파트인가요? 대방건설이 지난해 10월 완공해 입주를 시작한지 4개월도 안된 검단신도시 원당동 ‘디에트르 리버파크’가 최근 불어닥친 한파에 일부 가구와 1층 공동현관문이 물바다가 되면서 부실시공 논란이 불거지고 있다. 27일 디에트르 리버파크 입주민에 따르면...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실시간 인기글

실시간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