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쫓아오면 기부 취소할겁니다” 11년째 꾸준히 기부한 분의 정체를 알고 깜짝놀란 이유

충남 천안시 청룡동 행정복지센터에 익명의 천사가 다녀갔습니다.

이틀 전, 한 중년 여성이 검은색 천 가방을 센터 직원에게 전달했는데 확인 결과 가방 안에는 현금 9,900만 원이 들어 있었습니다.

같이 들어 있던 편지에는 “성금, 좋은 일에 써주세요”라는 짧은 글만 적혀 있었습니다.

센터 직원들은 가방 속 현금을 보고 따라 나갔지만, 여성은 “쫓아오면 기부를 하지 않겠다”며 급히 사라졌다고 합니다.

👇 함께 보면 더 좋은 글

👉 “20년전 잃어버린 아버지” 이것 덕분에 다시 만날 수 있었습니다

👉 “19년간 폐지주워 모은 귀한 1억” 이곳에 전부사용할 수 밖에 없었던 감동적인 이유

훈훈한 소식은 전북 익산에서도..

‘붕어빵 아저씨’라고 알려진 60대 김남수 씨가 올해도 어김없이 선행을 이어간 겁니다.

붕어빵을 팔아 하루 1만 원씩, 1년 동안 모은 365만 원을 불우이웃을 위해 기부했습니다.

김남수 씨의 기부는 2012년부터 시작돼 11년째인데요.

그는 “나눔을 실천하다 보면 기쁨이 더해지는 것을 느낀다”고 말했습니다.

누리꾼들은 “이런 분들이 계셔서 세상은 아직 살만한가 봅니다.” “이웃 사랑하는 마음이 널리 퍼져서 모두 따뜻한 연말 되셨으면 좋겠어요.”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출처 : SBS 뉴스

👇 함께 보면 더 좋은 글

RELATED ARTICLES

“치매에 직접적인 관련이 있다고…” 이것 알고보니 절대 먹으면 안되는 아침 식사였습니다!

오늘 내용 꼭 확인하시고 좋은 습관들이시면 분명 치매 관련된 뇌 질병 예방에 큰 도움이 되실겁니다 첫번째 먹지 말아야할 음식 📌 바로 씹지 않는 음식입니다 아침으로 먹으면 안좋은 두번째 음식 📌 네 바로 설탕과 정제된 탄수화물입니다. 대표적인 예시로는 밀가루로...

“신축이라 들어갔더니 강제 워터파크..” 물난리로 고통받는 이 아파트의 정체에 난리났다!

먼저 충격적인 영상을 보여드리겠습니다 도대체 어느 아파트인가요? 대방건설이 지난해 10월 완공해 입주를 시작한지 4개월도 안된 검단신도시 원당동 ‘디에트르 리버파크’가 최근 불어닥친 한파에 일부 가구와 1층 공동현관문이 물바다가 되면서 부실시공 논란이 불거지고 있다. 27일 디에트르 리버파크 입주민에 따르면...

“그럼 어떡할까요?” 탕수육에 ‘이것’ 같이 튀겨져와 항의하자 돌아온말에 충격받았습니다!

한 중국 음식점이 탕수육에 이것를 같이 튀겨 보내 논란이 일고 있다. 도대체 무엇이 같이 튀겨졌길래... 📌 탕수육을 시켰더니 같이 튀겨져 온것은 바로 이것입니다... 딱봤을때 뭔지 잘 모르시겠다구요? 바로 '담배' 입니다.... 가게 사장은 주방에 담배 피우는 사람이 없다며 전분...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실시간 인기글

실시간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