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부터 낮에는 회사에서 근무하고, 야간에는 대리기사로 일했다. 치솟는 물가에 가족들을 부양하고, 딸들의 영어·피아노 학원비를 내기 위해서였다.

초등학생 딸들을 위해 투잡을 뛰던 40대 대리운전 기사가 만취 운전자가 모는 차에 치여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출처: 뉴스원]

👇 함께 보면 더 좋은 글

👉 다리 깁스한 채 유실물 찾은 여성…”이것” 덕분에 살았습니다

👉 이것 먹고 221시간 버틴 광부들… 기적과도 같은 생존 드라마

사건 개요

📌 광주 광산경찰서는 특가법상 위험운전치사 혐의로 30대 남성 A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8일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3시30분쯤 광주 광산구 흑석사거리에서 만취상태로 운전하다 보행섬에 서 있던 40대 남성 B씨를 치어 숨지게 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직진하던 중 도로를 벗어나 보행섬을 받으면서 B씨를 친 것으로 드러났다.

사고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174%로 면허취소 수치인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보행섬을 인지하지 못했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전해진다.

피해자는 어떤 사람이였나

📌 뉴스1에 따르면 숨진 B씨는 아내, 초등학생 두 딸을 둔 가장이었다.

자동차 판매장에서 근무했던 B씨는 코로나19로 생활이 어려워지면서 지난해부터 낮에는 회사에서 근무하고, 야간에는 대리기사로 일했다.

치솟는 물가에 가족들을 부양하고, 딸들의 영어·피아노 학원비를 내기 위해서였다.

유족들은 “고인은 초등학교 4년과 2학년인 어린 딸들이 있다”며 “딸들이 엄마한테 ‘아직 아빠가 집에 돌아오지 않았는데 오늘 힘드신가 보다. 언제쯤 오시냐’고 물어보는데

차마 뭐라고 말을 해야 할지 모르겠다”고 뉴스1에 말했다.

그러면서 “초등학생인 두 딸을 키우려 투잡을 뛰면서도 힘든 내색 한 번 하지 않던 가장”이라며 “음주운전자 때문에 이렇게 세상을 떠나는 건 말이 안 된다”고 오열했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 함께 보면 더 좋은 글

RELATED ARTICLES

“손흥민 선수의 상상도 못한 답변…” 대한민국 국민이라는게 너무 자랑스럽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파울루 벤투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과 주장인 손흥민 선수에게 전화를 걸어 대한민국의 2022 카타르 월드컵 16강 진출을 축하하며 격려했다. 대통령실은 3일 윤 대통령이 벤투 감독, 손흥민과 전화 통화를 했다고 밝혔다. 👇 함께 보면 더...

“기뻐하는 표정없이 이것만 소리지르고 있었다고…” 벤투 감독이 소리친 이유

정규시간을 넘긴 91분, 동점 상황을 뒤엎는 극적인 역전골이 나와 모두가 흥분했을 때도 대한민국의 사령탑 파울루 벤투 감독은 냉정함을 잊지 않았다. 👇 함께 보면 더 좋은 글 👉 “골넣고 좋아하고있는데 갑자기 웬 반칙을..?” 황희찬 선수의 어이없는 상황 👉...

“골넣고 좋아하고있는데 갑자기 웬 반칙을..?” 황희찬 선수의 어이없는 상황

황희찬이 카타르 월드컵 조별 예선 마지막 3차전에서 결승골을 터뜨린 뒤 옐로 카드를 받았다. 오늘은 그 이유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 함께 보면 더 좋은 글 👉 종료 1분전 이강인 선수의 “이 행동”에 축구팬들의 극찬이 쏟아진 이유 👉 “한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실시간 인기글

최신글